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나이 40 넘어서 왠 블로그질??

Posted 2006. 9. 4. 23:01

지난 주말은 태터로 새로운 블로그 만든다고 주말 내내 모니터 앞에만 있었다.

가족들 눈치보며 하느라 쉽게 쉽게 진행히 되지 않아 좀 많은 시간을 보내야 했다.
토요일도 새벽 4시까지 컴퓨터 앞에서 스킨이나 플러그인을 손보며 삽질을 하였다.
결국..와이프가 폭팔하고 말았다 -.-;;
와이프 말.."나이 40넘어서 이러고 싶냐? 도대체 철은 언제 들거에요? 아이가 중학생인데 아직도 컴퓨터만 갖고 놀면 어떻하느냐?"...등등.
잠시 찔끔했다..드디어 올것이 왔구나.
솔직히 뭐라고 변명 할것도 없었다..내가 생각해도 좀 심했다고 생각했으니.
부랴 부랴 컴퓨터 끄고 와이프 달래서 아이들과 외식하고 내가 제일 싫어하는 쇼핑 따라가고..일요일날 열심히 봉사했다.
절대 컴퓨터 키지 않겠다고 약속했는데..결국 저녁에 와이프  쓰레기 버리로 간 사이에 키고 말았다.

중독된것 같다..20년 넘게 사용한 컴퓨터..그런데 이놈이 질리지도 않고 해가 갈수록 새로 배울것은  계속 생기고..끝이 없다.
지난 20여년을 돌이켜보니 내가 사용한 패턴에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
DOS시절은 명령어 배운다고 밤새고, 컴터 조립하고 고친다고 밤새고, FPS게임에 빠져 Quake/Unreal 서버에서 대전한다고 밤새고 (이때 Bladerunner로 활동 했는데 래더까지 이름 올린적도 있다), 영상 편집 한다고 밤새고, 홈피 만든다고 밤새고..정말 수없이 이런 저런 이유로 이놈의 컴퓨터 때문에 밤 많이 샜다.
이제 40이 넘어갔지만..역시나 밤새는것은  똑같다.

10년 후에도 이런 열정을 가지고 또 무슨  이유로 밤을샐지 기대 해본다..^^

  1. Favicon of http://www.alex-woo.com BlogIcon Kevin

    | 2006.09.04 23:54 | PERMALINK | EDIT | REPLY |

    뭐 저도 비슷합니다. 그런데 저는 1985년부터 1995년까지는 맥킨토시만 썼었고 (아.. 아니다. 대학교때는 UNIX때문에 더 시간 보낸듯), 학교 다니면서 계속 sys admin일을 했었기 때문에요. 1997년부터 1999년까지 게임 만든다고 외도할때는 DOS를 건드렸죠. 저도 40되서 아직도 이짓이니까요.

  2. Favicon of http://www.alex-woo.com BlogIcon Kevin

    | 2006.09.04 23:57 | PERMALINK | EDIT | REPLY |

    대학교때는 UNIX 매뉴얼을 끼고 살았죠. 시간날때마다 man페이지들 프린트한것만 읽어보면서 shell script들 배우고요. 한동안은 vi에서 regexp 건드리는 것은 눈감고도 했었는데, 지금 하라고 하면 아무것도 기억나지 않을 것입니다.

  3.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0:06 | PERMALINK | EDIT |

    참 돌이켜보면 정말 이놈의 컴퓨터라는것이 끋이 없는것 같아요.
    날이 갈수록 변화하는 컴퓨터 기술들을 따라잡기도 힘들죠.
    저도 예전에 활용했던 C++, Fortran, 심지어는 베이직까지도 아무것도 기억이 나질 않습니다.
    DOS도 거의 기억이 나질 않군요..지금 DOS컴퓨터 제 앞에다 가져다 놓으면 아마 멍 하니 모니터만 처다 보고 있을것 같아요..^^

  4. Favicon of http://migojarad.tistory.com BlogIcon 미고자라드

    | 2006.09.04 23:59 | PERMALINK | EDIT | REPLY |

    제가 가는 블로그 중에는 60대 분이 운영하시는 곳도 있습니다. -_-;;

  5.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0:11 | PERMALINK | EDIT |

    ㅎㅎ..아마 저도 60넘어서도 여기에 글 남길것 같은데요.
    그때는 아마 이런 글이 올라오지 않을까요.."나이 60에 오늘도 모니터 앞에서 밤 샌다.."

  6. Favicon of http://zizukabi.blogspot.com BlogIcon 지저깨비

    | 2006.09.05 00:01 | PERMALINK | EDIT | REPLY |

    저두요. ㅡ.ㅡ;;;
    어렵게 286을 사서 밤새 만지다가 갖다 버린다는 수모까지 당했답니다.

    요즘 가끔 생각하는 것이, 내가 죽고나면 내 블로그에 써둔 글을 누가 볼까...궁금하답니다.

  7.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0:09 | PERMALINK | EDIT |

    ㅎㅎ..저도 수없이 듣던 말입니다..^^
    전 제 블로그 아이들에게 넘겨 줄려고 합니다..받을지도 모르지만. -.-;;;
    저를 가장 잘 기억해 줄수있는 것이 아닐까 생각해서요..^^

  8. Favicon of http://inuit.co.kr/tt BlogIcon inuit

    | 2006.09.05 00:23 | PERMALINK | EDIT | REPLY |

    나이야 숫자에 불과하다잖습니까.
    열정은 20대같으십니다. 즐겁고 유익한 블로그 생활 되시길 바랍니다. ^^

  9.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0:32 | PERMALINK | EDIT |

    감사합니다 ^^
    이런 방법도 젊음을 유지 하는 하나의 수단이 될수 있겠죠..^^

  10. Favicon of http://nitenday.egloos.com BlogIcon nitenday

    | 2006.09.05 00:59 | PERMALINK | EDIT | REPLY |

    전 오히려 부럽게 느껴지네요 나이와 상관없이 그 열정과 호기심이..

  11.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1:14 | PERMALINK | EDIT |

    뭐 부럽기 까지야..
    나이가 들어도 호기심은 버리지 마세요..호기심이 없어지면 더 이상 인생이 재미도 없다는 뜻입니다. ^^

  12. Favicon of http://luv4.us BlogIcon luv4ᴷᴿ

    | 2006.09.05 01:19 | PERMALINK | EDIT | REPLY |

    선생님도 제가 닮고 싶은 분 중의 한 분이 되가고 계십니다 ^^

  13.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1:33 | PERMALINK | EDIT |

    ㅎㅎ..영광입니다만..저 보단 더 멋있는 인생을 설계 하실거라고 믿습니다 ^^

  14. Favicon of http://jayoo.org BlogIcon 자유

    | 2006.09.05 01:25 | PERMALINK | EDIT | REPLY |

    멋진 것 아닌가요? :D
    저도 한참 후에 선생님과 똑같은 이야기를 듣게 될거라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에게 블로그 남겨주기, 멋진 생각이네요.

  15.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01:35 | PERMALINK | EDIT |

    자유님도 아마 먼 훗날 진료실에서 저 처럼 '오늘은 뭘 쓸까?' 하고 고민 하는 모습이 떠 오르는군요 ^^

  16. Favicon of http://walden3.or.kr BlogIcon 월덴지기

    | 2006.09.05 13:24 | PERMALINK | EDIT | REPLY |

    멋지십니다. 그 열정에 박수를 보냅니다. 그래도 균형은 잃지 마시고 부인과 아이들에게도 (적당한) 관심을 보여주세요. ^^

  17. Favicon of http://peterent.com/ENTClic BlogIcon ENTClic

    | 2006.09.05 13:32 | PERMALINK | EDIT |

    그럼요, 항상 가족이 먼저입니다 ^^
    사랑하는 가족이 없다면 이런 취미도 맘 놓고 못하지요 ^^

  18. Favicon of http://hanjava.net/call-151 BlogIcon 유겸애비

    | 2007.04.08 20:51 | PERMALINK | EDIT | REPLY |

    오웃! 화이팅 입니다..^^

  19. Favicon of https://entclicblog.tistory.com BlogIcon ENTClic

    | 2007.04.09 12:43 신고 | PERMALINK | EDIT |

    ㅎㅎ..감사합니다^^

  20. Favicon of http://officialsiteslist.info/w/ BlogIcon map of ontario canada

    | 2007.07.22 20:54 | PERMALINK | EDIT | REPLY |

    중대한 위치 축하!경이롭 위치!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이젠 블로그를 접으려고 합니다..

3개월 동안 블로그 활동을 하지 않았다. 뭐 여러 가지 이유와 핑계들을 나열할 수도 있다..일이 바빠서, 게을러서, 흥미를 잊어서, 다른 취미에 푹빠져서, 블로고스피어에 실망해서.. 어느 단 하나의 이유 때문에 그만 두는 것은..

게임속 주인공과 닮은 사람들..

오늘 디그컴을 돌다가 재미있는 글 하나를 봤다. 만화속의 주인공들과 닮은 사람들이다. 선발된 사람들은 일반인이 아닌 연예인이나 공인들로 우리가 잘 아는 인물들이다. 그런데 정말 비슷하다. 이 포스트를 만들려고 닮은 사람들을 찾..

정말 황당한 장난..CES 2008

항상 즐겨 찾아가는 사이트가 있다. 바로 Gizmodo.com이다 다양한 정보와 루머들로 가득하기 때문에 최신의 가젯이나 IT이야기들을 빨리 접할 수 있어서 자주 찾는 곳이다. 그런데 어제 Gizmodo에서 올린 동영상을 보고..

« PREV : 1 : ··· : 442 : 443 : 444 : 445 : 446 : 447 : 448 : 449 : NEXT »